채연 나이 몸매 본명

채연 나이 라디오 스타 동안 외모

27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 스타에 오랜만에 출연한 가수 채연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채연은 나이를 잊게 만드는 예쁜 동안 외모를 보이며 스튜디오에 등장하여 MC들과 많은 시청자들에게 나이 답지 않은 동안 외모를 뽐내며 등장하였는데요, 채연 나이는 올해 42세로 알려지고 있어 작지 않은 나이에도 동안 외모를 자랑하는 여자 솔로 가수입니다. 

 

 

 

 

 

 

 

 

 

 

채연 본명은?

오래간만에 토크쇼 출연인 라디오 스타에서 채연은 자신의 예명과 "제 3의 이름"을 밝히며 화제가 되었습니다. 채연의 개명 전 이름이 '진숙이' 라는 건 사실 예전부터 잘 알려져 있던 본명인데요, 가수로 데뷔를 하면서 동시에 법적으로 개명을 하였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MC 김구라는 예전에 우연한 자리에서 채연에게 장난으로 "진숙아!!" 라고 불렀더니 채연은 "저 채연인데요?"라고 정색하며 답했던 일화를 소개 하였습니다. 그래서 채연은 채연과 진숙이를 합친 채숙이 라는 예명을 자주 사용 하곤 한다고 밝혔는데요 어제 방송에서 제 3의 이름까지 공개하면서 MC들과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 내게 하였습니다.

 

 

 

 

 

 

 

 

채연 몸매 볼링치다 버럭?

채연은 예전에 운동으로 볼링을 치면서 한류 스타인 김수현에게 버럭 화를 내었던 일화를 소개하였는데요, 이날 방송에 함께 출연한 배슬기는 채연과 한 팀의 볼링팀에 소속되어있고 채연은 몸매 관리를 위해 볼링을 칠 때 그렇게 많은 화를 낸다며 폭호 하였습니다. 이어 볼링을 즐겨 하는 것 으로 알려진 김수현에게도 화를 낸 적이 있다고 폭로 하였는데요, 필 플레이로 볼링을 치는 자칫 실수라도 하는 날엔 아무리 상대가 한류스타 김수현 이라 할 지라도 소리를 지른다고 폭로 하였습니다. 

 

 

 

 

 

 

 

 

채연 섹시 댄스의 아이콘

채연은 2000년대에 많은 팬들에게 사랑을 받은 섹시 솔로 여가수 였습니다. 지금과 그때 그 시절의 예능은 다른점이 많은 것 같다고 본인이 느낀점을 말하였는데요, 2000년대 예능은 카메라 위주 였다면서 눈빛은 카메라에 고정을 하고 가벼운 웨이브 댄스만 보여주면 되었지만 지금은 몸이 부서져라 춤을 쳐줘야 인정을 받는 기분 이라고 본인이 느낀 점을 말하였습니다.

 

 

 

 

 

 

 

 

 

오늘의 핫 이슈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