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원 사망원인 김부용 추억

 

 

 

 

 

불타는 청춘 김부용 서지원을 추억하다

가수 김부용이 절친이였던 고 서지원을 추억하는 장면이 방송을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지난 밤 26일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한 가수 김부용은 최재훈과 방송을 통해 만나며 절친이였던 서지원에 대한 이야기 꽃을 피워가며 추억하는 장면이 방송 되었습니다. 이날 20년만에 서로 만난 김부용과 최재훈은 먼 옛날 함께 놀고 술을 마시던 절친이였다고 밝혔는데요, 그렇게 매일 동거동락 하던 절친이 20년만에 만남을 갖었다는 말을 하였고 그 이유에 대하여 많은 시청자들이 궁금해 하였습니다.

 

 

 

 

 

 

 

 

 

 

 

 

 


김부용 최재훈 20년전 무슨일이?

방송을 통해 20년만에 만났다고 밝힌 김부용와 최재훈은 그동안 마주친 적도 없고 다른 지인들을 통해서만 소식을 들었다고 밝혔는데요, 서로를 피해온 것도 아닌데 자연스럽게 멀어지게 되었다고 밝혔습니다. 그 이유는 바로 함께 어울리던 절친이였던 형들의 죽음이 연관되어 있는데요 최재훈과 김부용은 지금은 고인이 된 서지원과 이원진 그리고 최진영과 막역한 사이였다고 밝혔습니다.

 

 

 

 

 

 

 

 

 

 

 


 

 

서지원 이원진이 떠나간 이후

서지원과 이원진이 세상을 떠나간 이후 함께 술마시고 노래하던 형들이 사라지고 나니 함께 무리에 있던 최재훈도 피하게 되었다고 김부용은 밝혔는데요, 최재훈 역시 그 시절 친구들을 잃고 함께 보았던 친구들을 지금 까지 보는 사람이 거이 없다고 밝히며 최재훈 역시 많은 마음의 상처를 입었다고 고백하였습니다.

 

 

 

 

 

 

 

 


서지원 김부용 막역한 친구 사이

서지원과 김부용은 1976년 생 동갑내기로 막역한 사이였다고 알려지고 있습니다. 서지원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뒤 김부용은 심적으로 엄청 무서웠었다고 밝혔는데요, 절친을 잃고 나니 자신 역시 그쪽으로 갈 것 같다라는 생각에 사로잡히면서 그 당시 공황장애를 겪었던 것을 고백 하였습니다. 김부용이 추억하는 서지원은 외국에서 살다 와서 인지 굉장히 성격이 활달한 좋은 친구였다고 추억하였습니다. 서지원은 1집 발표 이후 예쁜 외모와 가창력 그리고 좋은 노래로 최고의 인기를 얻고 있다 1996년 1월 1일 2집 발표를 앞두고 돌연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오늘의 핫 이슈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